제목 없음

 
   
제 목 삼성전자, 10년후 임원 승진심사에 '외국어 1급' 의무화
등록일 2018-01-30 조회수 649

삼성전자, 10년후 임원 승진심사에 '외국어 1급' 의무화

기사입력 2018-01-30 19:29 최종수정 2018-01-30 19:34 

삼성전자 임원 승진(PG)[제작 이태호, 최자윤] 사진합성, 일러스트

(서울=연합뉴스) 이승관 기자 = 삼성전자가 오는 2027년부터 임원 승진 심사에서 주요 외국어 회화 자격증 1급 취득을 의무화하기로 한 것으로 30일 알려졌다.

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재무 및 인사 파트에서 근무하는 인력의 외국어 역량을 강화하는 내용의 중장기 인사 로드맵을 최근 마련했다.

10년 후부터 임원 승진 대상이 되는 현재 차장·과장급 이하 직원들은 영어와 중국어, 일본어 등 주요 외국어의 회화 능력이 최고등급에 도달하지 않으면 승진 심사에서 아예 배제한다는 게 골자다.

이는 삼성전자와 함께 삼성디스플레이, 삼성SDS 등 일부 전자계열사에도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.

업계 관계자는 "삼성전자가 이미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만큼 인사와 재무 파트에서도 외국어가 필수라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"며 "구체적인 방침은 앞으로 논의해 나갈 것으로 안다"고 말했다.

이전글 12/25(월)크리스마스 & 1/1(월)신정 휴강
다음글 2018. 5/5(토) // 5/7(월) 화상영어 정상수업 합니다.